구인/알바 중고장터
부동산 모임안내
생활정보창은 무료이며
누구나 사용하면 됩니다
최종편집
2018-08-17 오전 10:38: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사업영역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 콘텐츠
뉴스
안동뉴스
청송뉴스
영양뉴스
경북뉴스
농업인뉴스
정치의원뉴스
문화체육뉴스
교육정보뉴스
사회단체뉴스
기업경제뉴스
사건사고
미담사례
인물동정
전국핫뉴스
오피니언
기자수첩
여론광장
독자기고
칼럼&사설
자유게시판
인사이드
시민알림방
화제의 인물
가볼만한 곳
행사안내
기자탐방
안동맛집/이색업소
문화&축제소개
2017-10-10 오후 3:17:21 입력 뉴스 > 정치의원뉴스

문재인 정부 첫 국정감사 난타전 예고...여당 '적폐청산' 야당 '신 적폐 청산' 예고!



길었던 추석연휴가 끝남과 동시에 문재인 정부 들어 첫 국정감사(12~31일)를 열기로 여야가 합의했다. 이러한 가운데 민주당은 이명박·박근혜 전 대통령 등 과거 정권의 '적폐청산'을 확실히 하겠다는 입장이다. 반면 자유한국당과 바른정당, 국민의당 등 야권은 '문재인 정부 5개월 동안의 안보외교 정책 혼선 등을 따지겠다'고 벼르고 있어, 여야 간 한치의 양보도 없는 난타전이 벌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올해 국정감사의 큰 틀은 이미 여야 간 예고한 바 있는 적폐와 신(新)적폐의 청산이다. 더불어민주당은 국정감사에서 이명박·박근혜 전 대통령으로 표현되는 보수 정권 9년의 적폐 청산을 예고하고 있고, 이에 맞서는 야당은 문재인 정부 5개월 동안의 안보외교의 정책 혼선, 인사 난맥상 등을 '신적폐'로 규정하고 이를 정조준하고 있는 모양새다.

 

'밀리면 죽는다'는 각오로 이번 국정감사에 임하겠다는 제1야당인 자유한국당은 문재인 정부의 안보무능을 주장하며 맹공을 펼친다는 계획이다. 하지만 더불어민주당은 정기국회 개회와 동시에 이명박 정부 당시 생산된 '민간인·문화예술인 사찰 의혹''2012년 총선 개입 의혹' 관련 문건 등을 공개하며 맞공세를 예고했다.

 

이명박 전 대통령을 국감 최대 이슈로 부각시키겠다는 전략을 밝힌 더불어민주당은 "국방부도 최근 국정권 댓글공작 사건에 대해 일부 인정한 만큼 이 전 대통령이 이번 국감에 꼭 출석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 "4대강 문제에 대한 책임소재와 대책,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실현 가능성 등이 핵심 쟁점이 될 것"이라고도 덧붙였다.

정의당은 이 전 대통령을 국감 증인으로 신청한 가운데 여당인 민주당은 이번 국감에서 "이명박·박근혜 정부의 방송장악 시도, 최순실 국정농단, 문화계 블랙리스트 작성, 국가기관을 동원한 정치 댓글 공작, 면세점 선정 비리 등을 주요 타깃으로 삼는 한편, 문재인 정부의 '소득주도 성장''혁신성장' 등 주요 정책에 대한 홍보도 펼칠 계획이다.

 

문재인 정부의 안보 문제에 대해 집중 추궁하겠다고 밝힌 제1야당인 자유한국당은 "국회 외교통일위원회와 국방위원회를 중심으로 대북정책, 전술핵 재배치, 전시작전권 조기 환수 문제 등에 대해 맹공을 펼치고 전 정권 정조준에 노무현 전 대통령 일가의 뇌물수수 의혹 재조명으로 맞불을 놓겠다는 전략을 추진하겠다"는 계획이다.

 

한국당은 또 국감에서 전술핵 재배치를 통해 핵 균형을 이뤄야 한다는 주장과 함께 문재인 정부 외교·안보라인의 '엇박자'를 비판하며, 문재인 정부의 경제정책을 '좌파 포퓰리즘' 정책이라고 비판하며 관련 문제점들을 부각시키고 문 정부를 신 적폐로 규정, 안보 무능과 정치 보복, 인사 먹통 등에 대해 상임위별 소속 의원들을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올해 국정감사에서 당의 선명성을 부각시킬 수 있는 감사에 초점을 맞추겠다는 국민의당은 "5·18 당시 최초 발포 명령자로 지목받는 전두환 전 대통령의 증인 채택을 심각히 고려 중"이라며 "잘못된 부분을 고치는 것도 중요하지만 당장 위기에 처한 경제나 외교안보 위기 상황에 대한 제대로 된 조치를 강력하게 요구할 것"을 밝혔다. [국회/정차모 기자]

안동인터넷뉴스(dalu80@naver.com)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10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농협 안동시지부 '콕팜2.0 서비스' 출시
안동대학교 청년TLO 육성사업 선정, 3년간 7억..
경북도 무형문화재 제7호 놋다리밟기 안동댐 ..
8월 17일(금) 지역소식을 알립니다.
안동한우번식우연구회, 장학금 기탁
안동, 아동 학대치사 혐의로 親父 검거
안동, 농가 화재발생 주택 1동 전소, 인명피해..
경북도, 중소기업 자금난 해소 위해 1,600억 지원
남부지방산림청, 산불재난특수진화대 농업용수..
계곡 등 피서시 안전사고 주의
안동 카누·조정훈련센터 폭염 불구하고 전지..
-불볕더위, 애타는 농심- 안동시, 농작물 폭염..
안동, 가로수 보호판 교체 보행 안전 확보와 ..
안동, ‘임청각 소담길’ 조성임청각과 낙동강..
안동시, 2018 지역사회건강조사 실시
-안동문화예술의전당 공연정보-연극 ‘두드려라..
제8회 안동웅부배 전국장애인배드민턴대회 개최
경북도, 제73주년 광복절 및 정부수립 70주년 ..
8월 16일(목) 지역소식을 알립니다.
[안동문화예술의전당 키즈FunFun시리즈] 16~17..
안동시, 올 6월1일 기준 개별·공동 주택가격 ..
'아직도 내 귀엔 서간도의 바람소리가' 임청각..
-단합과 결속으로 지역농업의 활로 모색- 안동..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2018 자원봉사자 모집
대구광역시&경상북도 '경제공동체' 실현 위해 ..
국비확보, 남청송농협 산지유통센터 증축청송사..
청송군 대표축제 명칭 ‘청송사과축제’로 변경
영양, 2018년산 홍고추 수매
3대 8명 독립운동가 배출 독립명문가 이중업 ..
[기고]김휘태 안동시 풍천면장 '추락하는 지방..
경북문화콘텐츠진흥원, 1인 창조기업 지원센터..
안동시, 광복절 맞아 경북독립운동기념관·임..
자동차화재 예방 운전자의 관심과 안전운전이 ..
경북도, 권역별 도시가스 소비자요금 인하
드론으로 농작물 건강상태 신속 진단 생육지도..
화요일에 만나요 시리즈 4人4色 - Memory
안동, 문화체육관광부장관배 전국초등학생골프..
안동시, 주민참여 예산제 운영 지방재정의 민..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2018 공연 입장권 예매,..
-드론의 비상- 2018 안동드론 페스티벌 개최
청소년 인성함양 뮤지컬 ‘책벌레가 된 멍청이..
8월 14일(화) 지역소식을 알립니다.
8월 15일 정훈선 안동시의회 의장
영양, 전농경북도연맹 2018 가족한마당행사
8월 13일(월) 지역소식을 알립니다.
안동시의회 총무위원회, 첫 현장 방문지로 3대..
안동, 아파트 공금 2억1천만여원 빼돌린 관리소..
'새로운 생각, 새로운 행동, 새로운 의회' 경..
안동시의회, 첫 예결특위 구성 위원장 손광영..
'의병, 정의로 일어나 조국에 묻히다' 제73주년..


방문자수
  전체 : 208,630,621
  오늘 : 1,507
안동인터넷뉴스 | 경상북도 안동시 퇴계로 103-1 2층(목성동) | 제보광고문의 054) 856-2051 | 팩스 054) 856-2053
회사소개 | 후원회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인터넷뉴스 등록일 2007.3.12 | 등록번호 경북 아 00040호
발행인/편집인:권광남 | 청소년보호책임자 권광남
후원 : 농협 733-02-527590 예금주 : 권광남(안동인터넷뉴스)
Copyright by adinews.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andongnews@empa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