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인/알바 중고장터
부동산 모임안내
생활정보창은 무료이며
누구나 사용하면 됩니다
최종편집
2019-06-18 오후 5:54: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사업영역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 콘텐츠
뉴스
안동뉴스
청송뉴스
영양뉴스
경북뉴스
농업인뉴스
정치의원뉴스
문화체육뉴스
교육정보뉴스
사회단체뉴스
기업경제뉴스
사건사고
미담사례
인물동정
전국핫뉴스
여론광장
오피니언
이슈기획
기자수첩
독자기고
칼럼&사설
인사이드
시민알림방
화제의 인물
가볼만한 곳
행사안내
기자탐방
안동맛집/이색업소
문화&축제소개
2019-01-11 오전 9:33:18 입력 뉴스 > 안동뉴스

안동 하회별신굿탈놀이 2019 상설공연
22년 동안 총2,525회, 관람객 298만 기록



▲ 무동마당

 

하회별신굿탈놀이보존회(회장 김춘택)2019년 상설공연을 지난 15()부터 시작했다고 11일 밝혔다.

 

보존회에 따르면 국가무형문화재 제69호로 지정된 하회별신굿탈놀이는 계층 간의 갈등을 조화롭게 해소하고, 민중들의 희로애락(喜怒哀樂)을 풍자와 해학으로 풀어내어 마을공동체를 건강하게 지켜온 소중한 우리의 문화유산으로 1997년부터 상설로 공연되어 지난해까지 22년을 이어오고 있다.

 

상설공연의 구성은 오후 2시부터 하회별신굿탈놀이 10개 마당 중에서 오신(娛神)과정인 ‘6개 마당을 공연하고 뒤이어 관람객과 함께 하는 뒤풀이마당그리고 연희자와 함께 기념사진을 찍는 인증샷 남기기등으로 편성되어 있어 세계유산 하회마을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최고의 콘텐츠로 자리 잡았다.

 

▲ 하회탕 광대
 

금년으로 23년째를 맞이하는 상설공연을 돌아보면, 지난 1997년 하회별신굿탈놀이를 소재로 상설공연을 시작하겠다고 했을 때에만 해도 어느 누구도 상설공연이 22년을 이어 올 거라고 예상한 사람은 없었고, 지금과 같은 누적관람객을 기록할 것이라고 예측한 사람도 아무도 없었다. 그만큼 우리 무형문화유산에 대한 인지도가 낮았고, 그 가치를 눈여겨보는 사람도 없었던 것에 비하면 그동안의 성과는 괄목하다.

 

하회별신굿탈놀이 상설공연이 거두고 있는 기록을 살펴보면, 22년 동안 총2,525회 공연과 누적 관람객 298만여 명을 기록하고 있다. 이는 우리나라 공연 예술의 획기적인 기록으로 이 기록은 앞으로도 전무후무한 기록으로 계속 이어갈 것이다. 또 지역에 끼친 대표적인 영향으로는 안동국제탈춤축제의 정착과 세계화에 밑거름이 되었다는 것이다. 안동국제탈춤축제는 그동안 대한민국 최우수축제, 대한민국 대표축제, 대한민국 명예대표축제, 글로벌육성축제로 선정될 수 있게 되었다. 이는 22년 동안 한결같이 이어 온 상설공연이 있었기에 거둘 수 있었던 것으로 평가 받고 있다.

 

더불어 하회마을이 2010년 유네스코 세계 유산에 등재될 수 있었던 것도 살아 숨 쉬고 있는 마을문화가 있었기 때문이며, 이러한 마을 문화는 마을을 건강하게 지켜낼 수 있었던 공동체놀이가 밑거름이 되었기 때문이다.

 

보존회는 지역문화 창달을 위해 끼친 다양한 활동을 한 단계 더 끌어 올려 웅도경북의 문화전통을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20162월 경상북도청사가 개청되고 도청을 찾은 관광객이 70만 명을 돌파했고, 인접한 세계유산 하회마을을 찾은 방문객도 4년 연속 100만 명을 돌파하고 있어 경상북도청과 세계유산 하회마을을 연계하는 관광상품을 기획해 관광객을 유치한다는 목표로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하고 있다.

 

금년도에 편성된 프로그램을 보면 23년째를 맞는 상설공연뿐만 아니라 탈 쓰고 탈 막세를 주제로 펼치는 관광객 참여 프로그램인 생생 문화재 사업전수관 활성화 사업은 다양한 계층의 문화욕구를 충족하게 해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방문객들의 만족도와 프로그램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관람객 편의시설을 보완하고 외국인들을 위한 자막시스템을 갖춰 우리 문화유산에 대한 가치와 이해를 높이고자 추진한다.

 

한편 2019년도 하회별신굿탈놀이 하회마을 상설공연 일정에는 1~ 2월은 매주 토, 일요일 오후2, 3~ 12월은 매주 수, , , 일요일 오후2, 법정공휴일(2.5설날 제외) 오후 2시에 공연된다.

 

자세한 사항은 하회별신굿탈놀이보존회 홈페이지(www.hahoemask.co.kr)나 전화 054)854-3664를 참조하면 된다.

권기상 기자(ksg3006@hanmail.net)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10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안동의 한 유치원 강사 결핵 확진 강의했던 5곳..
6월 19일(수)지역소식 알립니다
'지역 이야기 담은 새로운 시나리오 찾아요' ..
경북도, 양파 소비촉진운동 본격 나서 양파 팔..
청소년 처음 흡연하는 나이 12.6세! 안동시보건..
축사 악취! 미생물로 해결해 보세요! 악취 저감..
안동, 산업단지 근로환경 개선된다 市, 기업하..
안동소방서, 맨홀에서 밀폐공간 긴급구조 훈련..
안동대 김민 대학원생, 글로벌문화콘텐츠학회 ..
청송 이문열 작가 객주문학관에서 백일장 열려
청송군, 중앙교육연수원과 업무협약 체결
한국생활개선영양군연합회, 강원도 산불 성금 전달
6월 18일(화)지역소식 알립니다
경북도, 우박피해 사후 관리 당부 여름철 기상..
안동예술의전당,공모사업 19개에 선정공연, 전..
장마철 환경오염행위 특별감시·단속 안동시, ..
자동차세 기한 내 꼭 납부해 주세요~ 안동시, 2..
민주당 경북도당, '자유한국당, 국회로 돌아가..
경북바이오산업연구원, 통합이전으로 제2의 도..
청송군, 우박 피해지역 긴급 현장점검 윤경희 ..
영양군 민·관이 함께 희망 두드림 이동복지상..
여름철 식중독! 이렇게 예방 합시다 안동시 보..
제29회 안동 길안 단오제 성황리 개최 주민들 ..
안동시, U-20 월드컵 결승 시민응원전 16일 0..
안동하회마을 '섶다리' 기간 연장 운영 오는 8월..
식당·숙박업소 시설개선비 지원한다 안동시,..
지역 청소년들의 끼와 재능을 발산하는 안동시..
관광관련학과 전공자 대상 인건비 지원 경북도,..
이철우 도지사, 고 이희호 여사 분향소 조문
사단법인 안동자원봉사센터 조현상 이사장 취임
경북안동지역자활센터, 프리마켓 '꽃놀이 가자'..
안동 풍산읍체육회, 직장·단체 족구대회 개최
공동주택 관리와 갈등 예방 교육한다 안동시, ..
경북북부보훈지청,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6월 15~17일(토~월)지역소식 알립니다
청송군, 객주문학관 글짓기·그림그리기 대회 개최
영양군, 농장 외국인 근로자에 고국 음식 도시..
경북, 제1회 지방직 공채 필기시험 시행 최대 ..
'그대들의 희생을 기억합니다' 안동에서 '보훈..
좋은 날, 고운 한복 입고 시집간다네안동댐 개..
안동, 어둡고 무서운 골목길 밝아진다 여성·아..
전통시장 주차장, 이제 카드로 결제! 문화의 거..
한의약산업 육성·발전 위해 안동시, 한국한의..
안동시 조직개편 두고 설왕설래 전문성 떨어지..
미용업 기존영업주 특별 위생교육 시행 안동시,..
6월 14일(금) 권영세 안동시장 동정
6월 14일(금) 정훈선 안동시의회 의장 동정
6월 13일(목) 권영세 안동시장 동정
6월 14(금)지역소식 알립니다
제29회 안동 길안 단오제 개최 순수 주민참여로..


방문자수
  전체 : 220,327,526
  오늘 : 6,730
안동인터넷뉴스 | 경상북도 안동시 퇴계로 103-1 2층(목성동) | 제보광고문의 054) 856-2051 | 팩스 054) 856-2053
회사소개 | 후원회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인터넷뉴스 등록일 2007.3.12 | 등록번호 경북 아 00040호
발행인/편집인:이대율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대율
Copyright by adinews.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andongnews@empa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