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인/알바 중고장터
부동산 모임안내
생활정보창은 무료이며
누구나 사용하면 됩니다
최종편집
2019-01-22 오전 11:43: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사업영역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 콘텐츠
뉴스
안동뉴스
청송뉴스
영양뉴스
경북뉴스
농업인뉴스
정치의원뉴스
문화체육뉴스
교육정보뉴스
사회단체뉴스
기업경제뉴스
사건사고
미담사례
인물동정
전국핫뉴스
오피니언
기자수첩
여론광장
독자기고
칼럼&사설
인사이드
시민알림방
화제의 인물
가볼만한 곳
행사안내
기자탐방
안동맛집/이색업소
문화&축제소개
2019-01-11 오전 9:33:18 입력 뉴스 > 안동뉴스

안동 하회별신굿탈놀이 2019 상설공연
22년 동안 총2,525회, 관람객 298만 기록



▲ 무동마당

 

하회별신굿탈놀이보존회(회장 김춘택)2019년 상설공연을 지난 15()부터 시작했다고 11일 밝혔다.

 

보존회에 따르면 국가무형문화재 제69호로 지정된 하회별신굿탈놀이는 계층 간의 갈등을 조화롭게 해소하고, 민중들의 희로애락(喜怒哀樂)을 풍자와 해학으로 풀어내어 마을공동체를 건강하게 지켜온 소중한 우리의 문화유산으로 1997년부터 상설로 공연되어 지난해까지 22년을 이어오고 있다.

 

상설공연의 구성은 오후 2시부터 하회별신굿탈놀이 10개 마당 중에서 오신(娛神)과정인 ‘6개 마당을 공연하고 뒤이어 관람객과 함께 하는 뒤풀이마당그리고 연희자와 함께 기념사진을 찍는 인증샷 남기기등으로 편성되어 있어 세계유산 하회마을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최고의 콘텐츠로 자리 잡았다.

 

▲ 하회탕 광대
 

금년으로 23년째를 맞이하는 상설공연을 돌아보면, 지난 1997년 하회별신굿탈놀이를 소재로 상설공연을 시작하겠다고 했을 때에만 해도 어느 누구도 상설공연이 22년을 이어 올 거라고 예상한 사람은 없었고, 지금과 같은 누적관람객을 기록할 것이라고 예측한 사람도 아무도 없었다. 그만큼 우리 무형문화유산에 대한 인지도가 낮았고, 그 가치를 눈여겨보는 사람도 없었던 것에 비하면 그동안의 성과는 괄목하다.

 

하회별신굿탈놀이 상설공연이 거두고 있는 기록을 살펴보면, 22년 동안 총2,525회 공연과 누적 관람객 298만여 명을 기록하고 있다. 이는 우리나라 공연 예술의 획기적인 기록으로 이 기록은 앞으로도 전무후무한 기록으로 계속 이어갈 것이다. 또 지역에 끼친 대표적인 영향으로는 안동국제탈춤축제의 정착과 세계화에 밑거름이 되었다는 것이다. 안동국제탈춤축제는 그동안 대한민국 최우수축제, 대한민국 대표축제, 대한민국 명예대표축제, 글로벌육성축제로 선정될 수 있게 되었다. 이는 22년 동안 한결같이 이어 온 상설공연이 있었기에 거둘 수 있었던 것으로 평가 받고 있다.

 

더불어 하회마을이 2010년 유네스코 세계 유산에 등재될 수 있었던 것도 살아 숨 쉬고 있는 마을문화가 있었기 때문이며, 이러한 마을 문화는 마을을 건강하게 지켜낼 수 있었던 공동체놀이가 밑거름이 되었기 때문이다.

 

보존회는 지역문화 창달을 위해 끼친 다양한 활동을 한 단계 더 끌어 올려 웅도경북의 문화전통을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20162월 경상북도청사가 개청되고 도청을 찾은 관광객이 70만 명을 돌파했고, 인접한 세계유산 하회마을을 찾은 방문객도 4년 연속 100만 명을 돌파하고 있어 경상북도청과 세계유산 하회마을을 연계하는 관광상품을 기획해 관광객을 유치한다는 목표로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하고 있다.

 

금년도에 편성된 프로그램을 보면 23년째를 맞는 상설공연뿐만 아니라 탈 쓰고 탈 막세를 주제로 펼치는 관광객 참여 프로그램인 생생 문화재 사업전수관 활성화 사업은 다양한 계층의 문화욕구를 충족하게 해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방문객들의 만족도와 프로그램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관람객 편의시설을 보완하고 외국인들을 위한 자막시스템을 갖춰 우리 문화유산에 대한 가치와 이해를 높이고자 추진한다.

 

한편 2019년도 하회별신굿탈놀이 하회마을 상설공연 일정에는 1~ 2월은 매주 토, 일요일 오후2, 3~ 12월은 매주 수, , , 일요일 오후2, 법정공휴일(2.5설날 제외) 오후 2시에 공연된다.

 

자세한 사항은 하회별신굿탈놀이보존회 홈페이지(www.hahoemask.co.kr)나 전화 054)854-3664를 참조하면 된다.

권기상 기자(ksg3006@hanmail.net)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10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안동대 총장임용후보자 공개토론회 열려 22일과 ..
겨울방학! 어린이 충치예방하세요~ 안동시보건소..
안동문화예술의전당, 음악감독과 악기지도 강사..
어린이가 행복한 안동 만듭니다초록우산 어린..
[인사] 안동시 인사발령(6급 이하) 1월 23일자 ..
안동암산얼음축제 기간 방역초소 운영 축제 성..
1월 22일(화) 지역소식을 알립니다
안동암산얼음축제 첫 주말 13만7천 몰려 영남권..
안동시, 새해 업무보고회 형식 확 바꿔 부서원..
안동시, 농산물 가공식품분야 집중 육성 과일,..
우체국 설 선물 '최대 50%' 할인대전 지역상품 ..
안동시, 치매 어르신의 행복한 동행! 반짝̷..
안동시, 설 연휴 환경오염예방 특별감시 전·..
경북도 신임 기획조정실장 김장호 행안부 일반..
[회원사 소식]경북인터넷뉴스 경북 구미는 지금..
2019안동암산얼음축제 개막 영남권 최대 천연 ..
안동을 색다른 시각으로 더욱 생생하게 제2기 ..
김명희 작가, 1천만원 상당 도서 기증 지역사회..
안동시 행정동우회, 이웃돕기 성금 전달
경북, 청년농업인 자립기반 구축시범 대상 사업..
전국 388개 언론매체에 시정권고 지난해 2,392..
안동사과, 안동 마, 2019 소비자가 뽑은 가장 ..
안동경찰서, 전통시장 소방도로 현장 점검 실시
1월 19 ~ 21일 지역소식을 알립니다
청송군, 민선7기 65개 공약사업 확정! 군민 모..
청송군 향토생활관, 2019학년도 입사생 모집
청송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트레킹, '지역 우..
1월 18일(금) 지역소식을 알립니다
안동봉화축협, 무자격조합원 문제 논란 수년간..
안동, 가고·머무르고·다시 찾고 싶은 도시 ..
여성대학으로 즐겁고 행복한 겨울나기 안동평..
안동시새마을부녀회, 안동시장학회에 사랑의 ..
영양군, 지방재정 신속한 집행과 추진방향 설정..
기업형축사신축, 안동시장 결단 필요해 명리주민..
안동시, 중구동 창업 지원공간 조성한다 상권 ..
방치된 사유림, 국가에서 매수합니다!
안동시, 상반기 공공근로·지역공동체 일자리..
이철우 경북지사, 권영진 대구시장 금년 첫 교..
안동 하회세계탈박물관 김동표 관장, 대통령 표..
안동시 2019년 건설사업 추진 박차 주민숙원 ..
1월 17일(목) 지역소식을 알립니다
청송군청 종합민원실 '모유수유실' 오픈!
청송인재양성원, 2019학년도 겨울방학 특강 운영
영양군, 도시재생 사업 위해 칸막이 행정 없앤..
29일 안동대 선거, 임용후보자 6명 등록
3.1운동 100주년, '안동무궁화' 살린다
안동시 종합스포츠타운 조성한다 기본·세부계..
안동, 이달의 볼거리, 즐길거리는 무엇? 관광객..
안동시, 소상공인정책자금 지원 확대 경제적 부..
5백만 이상 고액체납, 전체 체납액 45% 안동시,..


방문자수
  전체 : 214,971,543
  오늘 : 16,017
안동인터넷뉴스 | 경상북도 안동시 퇴계로 103-1 2층(목성동) | 제보광고문의 054) 856-2051 | 팩스 054) 856-2053
회사소개 | 후원회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인터넷뉴스 등록일 2007.3.12 | 등록번호 경북 아 00040호
발행인/편집인:이대율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대율
Copyright by adinews.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andongnews@empa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