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인/알바 중고장터
부동산 모임안내
생활정보창은 무료이며
누구나 사용하면 됩니다
최종편집
2019-07-22 오후 5:43: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사업영역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 콘텐츠
뉴스
안동뉴스
청송뉴스
영양뉴스
경북뉴스
농업인뉴스
정치의원뉴스
문화체육뉴스
교육정보뉴스
사회단체뉴스
기업경제뉴스
사건사고
미담사례
인물동정
전국핫뉴스
여론광장
오피니언
이슈기획
기자수첩
독자기고
칼럼&사설
인사이드
시민알림방
화제의 인물
가볼만한 곳
행사안내
기자탐방
안동맛집/이색업소
문화&축제소개
2019-04-12 오전 10:04:36 입력 뉴스 > 안동뉴스

안동 항일 의병장 책판, 독일서 환수해
한말 대학자 척암 김도화 문집 책판 귀환



▲ 척암선생 문집 책판 전체.

 

을미의병 당시 안동지역 의병장으로 활약한 척암(拓菴) 김도화(金道和, 1825-1912)'척암선생문집 책판'(이하 책판)을 독일에서 환수하여 국내로 들여와 공개됐다.

 

11일 한국국학진흥원은 국외소재문화재재단과 협력해 서울 강남구 삼성동 라이엇게임즈 코리아 오디토리움에서 공개하고 본원에 기증됐다고 전했다.

 

한국국학진흥원에 따르면 지난 2, 독일의 한 작은 경매에 나온 이 책판을 그동안 국외소재문화재재단과 긴밀히 협의해 현지 매입을 추진했다. 이 책판은 오스트리아의 한 가족이 오래 전부터 소장했던 것으로, 양쪽 마구리(손잡이)는 빠져 있었고 한쪽 면에는 글자를 조각한 부분에 금색 안료를 덧칠한 상태였다. 그러나 전체적으로 유물 상태는 양호하여, 판심(版心)을 통해 척암선생문집923~24, 태극도설부분임을 확인할 수 있었다.

 

▲ 안동시 송천동에 소재한 척암 선생 묘소 전경.

 

일본군과 싸우다가 차라리 칼날에 죽으리라

 

척암 김도화는 영남에서 활동한 조선 말기의 대학자이자 의병장이다. 한국 독립운동의 산실인 임청각(臨淸閣) 문중의 사위 가운데 한 분으로, 석주 이상룡(李相龍, 1858-1932)의 종고모부이기도 하다.

 

척암은 퇴계학파의 학통을 이어받아 학문에 힘쓰며 후진을 양성하는 한편, 1895년의 을미사변과 단발령을 계기로 을미의병이 촉발되자 통문을 각지로 보내고 18961월 안동의진(安東義陣)의 결성을 결의했다.

 

같은 해 3월에 의병대장으로 추대돼 지휘부를 조직하고 격문을 발송하여 의병 참여를 호소했다. 마침내 상주 태봉에 주둔한 일본군 병참기지를 공격해 치열한 전투를 벌였다. 비록 화력의 열세로 패퇴하기는 했지만 이른바 태봉 전투는 이후 전개되는 무장 항일독립운동의 기반을 조성한 것으로 높이 평가된다.

 

안동의진이 해산하고 을사늑약을 거쳐 한일강제병합에 이르자, 척암은 자택의 대문에 '합방대반대지가(合邦大反對之家)'라고 써 붙이고 상소를 올리는 등 문필로 일제의 부당함을 끊임없이 호소했다.

 

척암은 심지어 통감부에 보낸 글에서 "스스로 목매어 죽는 것보다는, 싸우다가 적의 칼날에 죽는 것이 차라리 낫다"며 항일의 의지를 불태우기도 했다.

 

이후 조국의 독립을 위한 그의 활동은 높이 평가되어 1983년 대한민국 건국포장에, 1990년에는 대한민국건국훈장 애국장에 추서됐다.

 

▲ 척암선생 문집 책판 대조.

 

세계기록유산에 등재된 "한국의 유교책판"과 동일한 책판

 

척암은 대학자답게 방대한 분량의 저술을 남겼다. 척암문집은 그의 제자와 후손에 의해 1917년에 간행되는데, 책판은 당초 1,000여 장 정도로 추정된다.

 

현재 전하고 있는 책판은 한국국학진흥원에 소장된 20장이며, 나머지는 산일되어 행방을 알 수 없는 상황이다. 한국국학진흥원에 소장된 척암선생문집책판은 2015년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으로 등재된 '한국의 유교책판'의 일부이기도 하다.

 

31운동과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이하는 2019, 고령의 나이임에도 일제의 부당함에 맞서 항일운동의 선봉에 서 있던 독립운동가의 유물이 오스트리아와 독일을 거쳐, 마침내 독립된 고국으로 돌아왔다는 점에서 이번 문화재 환수는 큰 의미를 가진다.

 

또한 이번에 돌아오는 책판은 산실되어 행방을 알 수 없었던 까닭에 미처 포함되지 못했던 세계기록유산의 일부를 되찾아왔다는 점에서도 의미를 찾을 수 있다.

 

한국국학진흥원의 조현재 원장은 "이번 척암선생문집책판의 국내 환수를 계기로, 일제강점기에 흩어진 우리의 기록유산 자료도 제자리를 찾아서 소중히 보존연구될 수 있길 바란다."는 희망을 피력했다.

 

한편 책판이 한국으로 돌아오는 과정에는 온라인 게임회사 '라이엇게임즈'의 도움이 컸던 것으로 전해졌다.

권기상 기자(ksg3006@hanmail.net)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10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안동유교랜드 여름방학 이벤트 실시! 무더운 여..
'경북 소재 스토리 창작 주인공 되세요' 경북..
안동시, 2019 파인 푸드 페스티벌 참가 먹거리..
안동자원봉사센터, 치매극복활동에 앞장 '치매..
안동도시관리계획 재정비(안) 공람 시행 안동시,..
안동시, 대학생 학자금 대출이자 첫 지원 대구..
안동시, 에너지 자립도시에 한발 다가서 2020년..
7월 23일(화) 권영세 안동시장 동정
청송군, 돌발해충 '매미나방' 조기방제
영양군 생태공감마당 24일부터 신청 접수참여자..
7월20~22일(토~월)지역소식 알립니다
봉정사, 세계유산 등재 1주년 학술대회'산사, ..
안동시장애인체육회 본격 업무 추진안동체육관 ..
태풍 '다나스' 대비 선제적 대응 총력 경북도,..
안동지보협, 취약계층에 여름 물품지원250세대..
혈중알콜농도 0.03%,'딱 한잔'도 걸린다 교통사..
안동 천리소하천 어린이 물놀이장 개장환경개..
지역산업연계 IT융합기술개발 업무협약CCTV지..
2019 안동 낙동강 가족사랑 캠핑 축제7월20~10월..
경북도, 전국 최초 스틱형 양파 농축분말제품 출시
청송군, 태풍 '다나스' 대비에 총력대책회의 및..
영양군 청기면 지보협 주거환경개선사업 실시..
대구경북독립운동가 102분, 추모벽에 이름 올려..
'안동시민창안대회' 본선 발표회 개최사회적경..
무실마을 발효빵 체험장에 놀러 오세요방문객 ..
'新웅부전-고등어, 찜닭에 빠진 날'공연 안동..
'지·덕·노·체' 안동 4-H 야외교육16~17일, ..
7월 19일(금) 정훈선 안동시의회 의장 동정
7월 18일(목) 권영세 안동시장 동정
7월 19일(금)지역소식 알립니다
청송군, 전국 규모 체육대회 유치로 '지역경제..
영양군 보건소, 영양사랑 여름밤 가족 걷기가족..
2020년 전국체육대회 대회기간 확정 10월 8일~1..
시·군 연계형 테마여행 상품 개발된다 경북 ..
막 찍어도 화보가 된다! 경북 인생샷 스팟 8곳..
안동종합복지관, '힘이 솟아난 닭' 행사대성청..
안동복주여중, '일일 도의원' 체험경북도의회, ..
안동농기센터, 애호박 특화 전문교육애호박 재..
스쿨존 보행원칙, '서다·보다·걷다' 안동시,..
'어린이집 영유아 수족구병 주의하세요'안동보..
신나는 물놀이로 무더위 확 날리자! 안동계명..
안동시, 민생해결 100대 과제 완료율 68%시민 ..
안동시청소년수련관, 내진보강 공사 위해 휴..
[기고]기초연금제도 시행 5주년, 수급자 520만 ..
경북도 산림관광 콘텐츠 공모전 열려 6개 콘텐..
학교 밖 청소년들과의 동행, 관계기관 합동 아..
7월 18일(목)지역소식 알립니다
청송군, 내년부터 농민수당 지급한다!
영양군, 세계유교문화축전 인문콘서트 개최 고..
독립운동의 혼, 안동무궁화 첫 개화안동무궁화..


방문자수
  전체 : 221,656,497
  오늘 : 30,272
안동인터넷뉴스 | 경상북도 안동시 퇴계로 103-1 2층(목성동) | 제보광고문의 054) 856-2051 | 팩스 054) 856-2053
회사소개 | 후원회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인터넷뉴스 등록일 2007.3.12 | 등록번호 경북 아 00040호
발행인/편집인:이대율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대율
Copyright by adinews.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andongnews@empa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