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인/알바 중고장터
부동산 모임안내
생활정보창은 무료이며
누구나 사용하면 됩니다
최종편집
2018-01-20 오후 2:53: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사업영역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 콘텐츠
뉴스
안동뉴스
청송뉴스
영양뉴스
경북뉴스
농업인뉴스
정치의원뉴스
문화체육뉴스
교육정보뉴스
사회단체뉴스
기업경제뉴스
사건사고
미담사례
인물동정
전국핫뉴스
오피니언
기자수첩
여론광장
독자기고
칼럼&사설
자유게시판
인사이드
시민알림방
화제의 인물
가볼만한 곳
행사안내
기자탐방
안동맛집/이색업소
문화&축제소개
2007-03-14 오후 7:23:43 입력 뉴스 > 기자수첩

<기자수첩> 인터넷과 문화
성숙한 모습, 우리 스스로 만들어 나가자



우리나라는 전세계에서 내노라하는‘IT강국’이다. 인터넷 보급률을 다른 선진 국가들도 넘볼 수 없을 정도로 높고, 기술력도 이미 세계 IT시장을 선도하는 등 ‘인터넷 강국’이란 말은 전혀 손색이 없다.


인터넷은 그 발전 속도 만큼이나 우리들의 일상생활에서 이젠 없어서는 안될 존재가 돼버렸고, 사회는 새로운 커뮤니케이션의 형태를 끊임없이 만들어 내면서 앞으로 도대체 어디로 나아갈지도 모른채 급격히 변화하고 있다.


컴퓨터는 이제 문자뿐만 아니라 다양한 메시지와 음악, 동영상 등을 생산해 내고있고, 이젠 세계 어디를 가드라도 개인간 의사소통까지도 인터넷을 통하면 수백 수천 페이지에 달하는 정보도 금방 검색해 볼 수 있을 정도로 세상은 변해가고 있다.


그런데 인터넷에도 분명 문화는 있는 것이다. 지난해 4월 기자는 그동안 신문기자 생활을 청산하고 난생 처음으로 ‘인터넷뉴스’라는 소위 전자신문사를 창업해 직접 운영하면서 뉴스생산에 나서고 있다.


그동안 우여곡절도 많았고 지금도 계속되는 여러 가지 어려움도 뒤따르고 있지만 문경시민들과 누리꾼들의 성원에 힘입어 힘든 줄도 모르고 날마다 사방을 뛰어 다니면서 이 일을 열심히 해오고 있다.


인터넷뉴스는 특성상 공급자인 회사 또는 기사를 작성한 기자와 수용자인 시민과 출향인 등 뉴스 검색자와의 사이에서 항상 커뮤니케이션 즉,‘리플’이라는 쌍방향 통로를 통해 끊임없는 대화도 가능한 것이다.


리플은 좋은 뉴스를 생산해 내겠다는 공급자 입장에서는 때론 많은 격려와 칭찬, 그리고 따끔한 충고의 창구가 돼, 용기도 얻고 또 반성에 필요한 청량제도 되고 있지만, 이따금씩 욕설이 난무하는 리플은 상당한 어려움으로 다가오고 있는게 사실이다.


또한 전혀 예상치도 않았던 공간에서 수용자인 독자들 끼리 이뤄지고 있는 욕설과 비방이 계속되는‘악플 공방’은 어떻게 설명을 해야할지 정말 난감하기 짝이 없는게 현실이다.


특히 부적절한 용어사용과 아무런 근거도 없는 무책임한 비방의 글들을 마구 쏟아내는것은 과연 인터넷상에서 이래도 되는 것인지에 대해 다시 한번 생각을 해보게 한다.


물론, IP 추적을 한다면 어디서 누가 작성한 글이라는 것 쯤은 알 수도 있겠지만, 당장 타인이, 또 나와 생각을 달리하는 사람과 비대면성(얼굴을 마주하고 있지 않음)이라고 해서, 무지막지하게 상대방의 인권을 침해하고 입에 담지도 못할 욕설을 익명을 이용해 퍼부어 대는 것은 이젠 모두가 자제를 해야겠다.


그리고 비난의 글을 올리기에 앞서 내가 감정이 앞서있는 것은 아닌지, 상대방에게 심한 모욕감을 주는 것은 아닌지, 내가 근거없는 유언비어를 만들어 내는것은 아닌지, 또 개인이나 지역을 공연히 비방하는 것은 아닌지 등에 대해 한번쯤 생각을 해보는 것은 꼭 필요할 것 같다.


최근 보도를 살펴보면 ‘리플은 화력이 좋은 총알’이라고 했다. 그 총알은 때로는 잘못된 사회현상을 공론화해 일침을 가하면서 대중의 힘을 보여 주기도 한다고 했다.


반면,‘익명성’을 교묘히 이용한‘악플’은 책임소재가 불명확한 살상무기가돼 무고한 사람들의 명예에 흠집을 내면서 더 이상 묵과할 수 없는 상태에 까지 왔다고 했다.


이제 악플에 의한 상처는‘당신이 쏜 총(악플)이 사람의 목숨을 빼앗고도 당신은 그에 대한 책임을 질 필요가 없는 그런 지경에까지 와있다고 했다.


"요즘은 인터넷상에서 대통령에게도 욕설을 하는데 그 까짓것 어디든 못할께 뭐있어”라고 말할 수 도 있겠지만, 이제 문경에서 만큼은 또 다른 도시와는 다른 성숙한 모습을 우리 스스로 만들고 보여주었으면 한다.


특히 요즘 문경지역의 사정은 너무도 안타까운 여러 가지 어려운 일들이 많다. 시민들의 여론은 갈라진지 오래고 공무원 사회도 서로간 반목하고 서먹한 부문들이 많은것도 사실이기 때문에 더욱 그렇다.

 

<온라인미디어 세상- 안동인터넷신문이 함께합니다>

ⓒ 안동인터넷신문 @ ad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광고문의/취재요청 856-2051

 

 

 

 

문경 장영화국장(abcseoul@empal.com)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10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2018 안동 암산얼음축제 개막
언론이 잘못 쓰고 있는 말
1월 셋째주말 지역소식을 알립니다
안동시, 1월 직원 정기 인사 시행 서울사무소팀..
가톨릭상지대, 지역·산업 맞춤형 인력양성사업..
안동대, 학부 입학금 폐지 등록금 동결
자동차세 연납 시 10% 세액 공제
안동시농업기술센터한국형 식(食)문화 리더 양성
안동소방서, 소방통로 확보 훈련 펼쳐
1월 19일(금) 지역소식을 알립니다
종이팩 1Kg 모아오면 화장지 1개 드려요!
영양군, 일자리 안정자금 꼭 받아가세요
안동소방서 자위소방대 경진대회에서 '안동병원..
안동한우, 2018 국가 소비자중심 브랜드 대상 수상
'氷(빙)글氷(빙)글' 雪(설)레는 안동암산얼음축..
안동시, 지방공기업 경영개선과 깨끗한 수돗물..
안동시 아이누리 장난감도서관 읍면지역 영유아..
경북도, 올해부터 독립유공자·유족 의료비 연 2..
1월 18일 권영세 안동시장 동정
1월 18일 김성진 안동시의회 의장 동정
중앙여심위, 허위 등록 불법 선거여론조사 업체..
가수 한가빈, 안동시에 사랑의 쌀 120만원 상당..
안동시농업기술센터, 겨울철 시설재배 농작물 ..
안동시, 2018년 노인사회활동지원사업 참여자 20..
안동시, 적극적인 주차장 확충사업 나서 공영..
올해 지원사업을 한 눈에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
1월 18일(목) 지역소식을 알립니다
안동시, 문화재 보수·정비 사업 추진 문화유산..
안동시, 도로제설 사각지대 해소 나서 소형액..
안동댐 결빙으로 도선 운항노선 단축
반갑다 '안동암산얼음축제' 지난 주말 하루 5천..
안동대 경상북도 청년창농인 모집
1월 17일(수) 지역소식을 알립니다
정세균 의장 헌정특위 격려사 '새로운 대한민국..
안동시스포츠클럽 수영 꿈나무 일냈다 제13회 ..
안동하회마을보존회 비리로 얼룩 이사장·사무..
안동 북문시장 확 달라진다 막걸리 주제로 전통..
2018학년 안동시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원어민과..
안동시, 2018년 상반기 여성대학 운영 와룡·..
풍성한 할인·덤 행사..혜택 가득 '사이버 안..
안동시, 자유학기제 유공기관 표창 수상
안동시,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 공모 선정 임..
1월 16일(화) 지역소식을 알립니다
1월 15일 권영세 안동시장 동정
1월 15일(월) 지역소식을 알립니다
안동문화예술의전당, 안동파인아트페스티벌 참..
고용노동부 안동지청, 최저임금 준수 여부 계도..
안동소방서, 소방안전돌봄 서비스 실시 주거용..
안동시의회, 적십자 특별회비 전달
[미담]안동 옥동배드민턴클럽, 옥동복지발전기금..


방문자수
  전체 : 199,222,076
  오늘 : 22,608
안동인터넷뉴스 | 경상북도 안동시 퇴계로 103-1 2층(목성동) | 제보광고문의 054) 856-2051 | 팩스 054) 856-2053
회사소개 | 후원회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인터넷뉴스 등록일 2007.3.12 | 등록번호 경북 아 00040호
발행인/편집인:권광남 | 청소년보호책임자 권광남
후원 : 농협 733-02-527590 예금주 : 권광남(안동인터넷뉴스)
Copyright by adinews.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andongnews@empa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