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인/알바 중고장터
부동산 모임안내
생활정보창은 무료이며
누구나 사용하면 됩니다
최종편집
2018-10-23 오후 12:04: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사업영역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 콘텐츠
뉴스
안동뉴스
청송뉴스
영양뉴스
경북뉴스
농업인뉴스
정치의원뉴스
문화체육뉴스
교육정보뉴스
사회단체뉴스
기업경제뉴스
사건사고
미담사례
인물동정
전국핫뉴스
오피니언
기자수첩
여론광장
독자기고
칼럼&사설
자유게시판
인사이드
시민알림방
화제의 인물
가볼만한 곳
행사안내
기자탐방
안동맛집/이색업소
문화&축제소개
2009-02-07 오후 6:53:44 입력 뉴스 > 기자탐방

잊혀져가는 우리 동네 정겨운 옛이름(17)
안기동=안기골, 서당골, 새절골, 칠성동



▲ 안기동 지도

 

◇ 안기골·안기역마·안기동(安奇洞)

안기동은 원래 안동부 부내면의 지역으로서 조선시대에 안기역(安奇驛)이 있었다고 하여 안기역마 혹은 안기골이라 하였다. 1964년 3월 20일 동기구 개편에 따라 안기동이 되었다.

 

▲ 안기동 전경(1)

 

◇ 서당골·감나무골·서당곡(書堂谷)

조선시대에 서당이 있어서 불리어진 이름이며 한편 옛날에 감나무가 많이 있어서 감나무골이라고도 한다. 현재는 영남초등학교가 자리 잡고 있다.

 

▲ 안기동 서당골 일대

 

◇ 석수암(石水庵)

이 마을은 영주방면으로 가는 국도변의 화백산 기슭에 있다. 마을에 돌이 많았으며 목욕할 수 있는 맑은 물이 있었다고 하여 붙여진 명칭이다. 또 이 마을에 석수암이라는 절이 있어서 붙인 것이라는 이야기도 전해진다. 

 

▲ 안기동 석수암

 

◇ 소백당곡(小白堂谷)

소백당이 있었다고 하여 붙여진 명칭이다. 옛날 어떤 사람이 길을 가다가 눈 위에 옷을 벗고 누워 있는 아기가 있어 그 아기를 업고 집으로 오는 길에 이 골에 다다르자 그 업힌 아기가 내려 달라고 하기에 내려 주니 그 아이는 온 데 간 데 없이 사라져 버렸다. 그리하여 여기에 당을 짓고 소백당이라 하면서 그 아이를 가신(家神)으로 모셨다 한다.

 

안기동 전경(2)

 

◇ 새절골·새작골

옛날에 큰 사찰이 있었다고 하여 새절골이라 하였다. 서악사에서 새절골까지 절이 많이 있어서 비오는 날도 처마 밑으로 가면 비를 맞지 않고 갈 수 있다고 전해지고 있다.

◇ 칠성동(七姓洞)

마을 명칭이 생긴 지는 20여 년 미만이다. 이 골에 처음 4가구가 살았는데 세 들어 사는 집까지 합하여 7가구가 살았다. 그런데 우연하게도 성씨(姓氏)가 각기이었다. 이것으로 인하여 붙여진 명칭이다.

 

▲ 안기동 주민센터

 

◇ 회나무골·횟골

마을에 큰 회나무가 있었다고 하여 유래된 명칭이다. 이 마을은 목골과 칠성동 사이에 위치하고 있다.

 

▲ 안기동 삼층석탑. 경상북도 문화재자료 제18호

◇ 가골·가학곡(駕鶴谷)

마을 뒷산이 가학(駕鶴)의 모양이라는 데서 연유되었으며 현재 안기동의 중심 부분이고 소백당골과 접해 있다.

 

▲ 안기동 가골 주택가

◇ 마지락골·마지막골

골짜기 맨 끝 안쪽에 위치한 마을이라서 마지락골 또는 마지막골이라고 부른다고 한다.

 

▲ 안기동 마지락골

◇ 돌트밋골 : 목골 뒤쪽에 있는 마을로 돌더미가 있다고 하여 붙여진 명칭이다.

 

◇ 목골·못골

1939년경 골짜기 입구에 못을 막아 붙여진 이름이다. 옛날에는 사람이 살지 않았다고 한다. 한국전쟁 때에는 격전장이었고 1951년에 못이 터져 지금은 못둑만 남아 있다.

 

▲ 안기동 제비원로-북순환로 교차 삼거리

◇ 두트바웃골:큰 바위가 있어 유래되었다고 하며 목골 건너편에 위치한다.

 

◇ 아래기골·아래골:마지락골 북쪽 목골 아래쪽에 길게 위치한 데서 붙여진 명칭이다.

               

시니어기자단  김성근 기자   ksk3609@hanmail.net

 

 

-Copyrightsⓒ안동인터넷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지역인터넷언론협회 뉴스 이용규칙에 따른 저작권을 행사합니다.>

안동인터넷뉴스의 모든 기사는 포탈사이트 “다음(daum)” 최신뉴스에서 실시간 볼 수 있습니다.

안동인터넷뉴스(andongnews@empal.com)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10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중앙선 복선전철 궤도공사 본격 추진 한 개의 ..
[안동문화예술의전당 공연정보] '안동색소폰오..
제200회 안동시의회 임시회 시정 질문
안동시, 운행경유차 배출가스 특별단속 나서
안동 태화동-울산 태화동 자매결연 8년째 주민..
안동호, 쇠제비갈매기 서식지로 부각
경북도, 의무급식 지원 대폭 확대내년부터 경..
안동 월영교 분수 겨울철 안전사고 방지 위해 ..
청송군, 하나금융그룹과 국공립어린이집 지원 M..
영양군 영양공공하수처리장 증설공사 준공
영양, 여중군자의 삶과 정신을 기리며! 여중군..
안동 임청각, 일제강점기 이전 옛모습 복원·정..
계절이 익어가는 안동의 가을로(路) 알록달록 ..
10월 23일(화) 지역소식을 알립니다
[안동문화예술의전당 공연정보] '케이-맨(K-Man..
'손말(手話)로 마음을 나눠요' 내달 3일 제20회..
안동시농업기술센터, 2019년 현장애로기술 개..
안동포정보화마을·대구의료원, 주민 건강증진..
김광림 의원 주최 국회서 22일 훈민정음(訓民正..
[안동시공동기획연재]안동예천근대기행7 우리동..
10월 22일(월) 지역소식을 알립니다
안동 태화동행정복지센터, 강원 원주 학성동주..
안동경찰, 외국인 유학생 범죄예방교실 운영
20일 세계유산 안동 봉정사서 '천등우화 봉정예..
안동시, 무허가 축사 적법화 이행기간 내년 7월..
호반길 걸으며 가을정취 느껴보자 20일 안동호..
안동시청소년수련관, 이달 26~31일 수영장 저수..
10월 셋째주말 지역소식을 알립니다
안동경찰서 김일현 경위 농림축산식품부장관 표..
안동 용정교 확장공사 실시설계 심의 의결
안동 풍천면&서울 대조동 주민자치위원회 자매..
안동소방서, 대형공장 소방안전대책 추진 실태..
'여행이 있어 특별한 보통날' 안동시, 가을여..
'이제 터놓고 말해요!'(Let's talk!) 안동시, 1..
노인운전자 대책 시급
안동청년유도회, 20일 세계청년유림대회..'유교..
안동시, 내달부터 상하수도요금 문자서비스(MMS..
한국국학진흥원 겸재 정선의 금강산 그림 7점 발굴
안동, 지황 신품종 ‘다강’, ‘토강’ 평가회..
27일 김천서 제5회 상모놀이 한마당 개최
10월 19일(금) 지역소식을 알립니다
탄신 420주년 기념 2018 여중군자 장계향 문화..
경상북도 민선7기 새바람 경북, 도민행복 납세..
안동시새마을부녀회'헌옷 모으기' 행사, 수익금..
안동시, 지방세 고질체납자 강력 제재
안동문화예술의전당 키즈FunFun시리즈 종이컵 ..
안동, 2018년 도로교통량 조사 실시
안동시립민속박물관국보 제121호 안동 하회탈..
경북형 한옥 표준설계도, 국토부 표준설계도서..
도청 신도시 상주인구 2만 육박 10세 미만 아동 ..


방문자수
  전체 : 211,511,928
  오늘 : 46,122
안동인터넷뉴스 | 경상북도 안동시 퇴계로 103-1 2층(목성동) | 제보광고문의 054) 856-2051 | 팩스 054) 856-2053
회사소개 | 후원회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인터넷뉴스 등록일 2007.3.12 | 등록번호 경북 아 00040호
발행인/편집인:권광남 | 청소년보호책임자 권광남
후원 : 농협 733-02-527590 예금주 : 권광남(안동인터넷뉴스)
Copyright by adinews.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andongnews@empal.com